병원소식

[부산시병원회]김철 회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페이지 정보

작성일21-02-23 14:2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본문

▲부산시병원회 김철 회장이 ‘자치분권 기대해’에 챌린지에 참여했다. 부산고려병원 제공

 

김철(부산고려병원 이사장) 부산광역시병원회 회장이 지난 19일 자치분권 2.0시대 개막을 응원하는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국회가 의결한 지방자치법이 올해 1월 5일 국무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본격적인 자치분권 2.0시대의 개막을 응원하기 위해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가 시작한 릴레이 캠페인이다.

 

지난해 5월 부산시병원회 제13대 회장으로 취임한 김 회장은 “부산시민이 신뢰하는 부산시병원회가 대한민국의 공공의료를 선도합니다”라는 손팻말을 들고 릴레이에 참여했다.

 

그는 “시민이 주인 되고, 시민의 삶의 질을 향상할 수 있는 새로운 자치분권시대를 기대하고 응원한다”며 “부산시병원회는 앞으로도 코로나 극복을 위해 지역사회 방역 최전선에서 회원 병원들과 계속 소통하고, 지역 의료안전망 강화와 의료격차 해소를 위해 공공의료를 선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철 회장은 다음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릴레이 주자로 인제대 부산백병원 이연재 병원장과 구포성심병원 박시환 병원장을 지목했다.

 

정광용 기자 kyjeong@

총 0건 / 최대 200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